블로그 이미지
kalstein

여러가지 프로그래밍 관련이나...신변잡기적인 글들을 남기는 블로그입니다. 지식은 나누는만큼 강력해집니다 ^^

Rss feed Tistory
잡동사니 2011. 3. 16. 13:07

SKT 펨토셀에 관해서...

요즘 SKT에서 펨토셀로 2배가 빨라지니 뭐...이런 광고가 나온다.
그에 대한 진실이랄까... 여튼 썰을 풀어본다 ^^

사실 펨토셀을 도입하던 말던 WCDMA 3G의 데이터양은 정해져있다.
HSDPA의 경우 최대 21Mbps (Rel7 HSPA+ 기준. 갤럭시S2 부터 지원하는걸로 알고있다. 일반적으로는 7.2 or 좀 최신모델들은 14.4Mbps까지 지원하는 단말이 대부분이다) 라고 되어있지만... 저건 그냥 이상적인 값일 뿐이고. 보통 최신 스마트폰 유저들은 잘 해봐야 5~6  Mbps 정도일 것이다.

왜냐면... 무선자원을 공유하니까. HSDPA는 2ms 단위로 무선자원을 공유한다. 즉 HSPA+를 지원하는 단말기를 가지고있고, 해당 기지국을 혼자서 사용한다면 21Mbps의 속도를 즐길수있다. 2명이 붙으면? 10.5Mbps인셈. (그나마도 신호의 세기가 100%일때를 가정한거고... 좀 거리가 멀어지거나 하면 쭉쭉 떨어진다)

그럼 왜 펨토셀을 데이터속도가 2배 빨라진다고 광고하는걸까?
이유는 별거없다.  http://www.computertimes.co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30793 를 참조해보면...
"콘텔라가 제조한 판도라-1C-PP는 최대 8명의 사용자"  라는점.

즉, 펨토셀이 설치되어있는 커피숍에 들어갔을 경우, 그곳에는 8명까지만 같이 무선자원을 공유한다는 소리다. 강남같이 사람들이 많은 곳이라면, 한 기지국에는 수십~수백명이 같은 기지국을 사용하게된다. 그렇게 열악한 상황에 비한다면 펨토셀의 환경은 거의 천국에 가깝다 ㅎㅎㅎ 그래서 데이터트래픽 속도가 많이 오를수 있다는것.



뭐...사실;;;  이런 기술적인 얘기들을 광고에 넣기도 힘들고, 이해도 안가니 그냥 속도 두배! 라고 광고하는것... 어찌보면 과대광고긴하지만, 어쩔수없달까 ^^
TOTAL 38,593 TODAY 3